로고

식약처, 국내 개발 오미크론 백신 1·2상 임상 승인

셀리드사 신청 바이러스벡터 계열…안전성·면역원성 평가 예정

유세영 기자 | 기사입력 2022/08/06 [09:07]

식약처, 국내 개발 오미크론 백신 1·2상 임상 승인

셀리드사 신청 바이러스벡터 계열…안전성·면역원성 평가 예정

유세영 기자 | 입력 : 2022/08/06 [09:07]

식품의약품안전처는 4일 ㈜셀리드사가 신청한 국내 개발 코로나19 오미크론 백신 ‘AdCLD-CoV19-1 OMI’의 1·2상 임상시험계획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1·2상 임상에서는 안전성과 면역원성(바이러스 감염성을 없애거나 낮추는 ‘중화항체’ 증가 비율)을 평가한다.

 

▲ 코로나19 임상시험 진행 현황(8월 4일 승인일 기준)  ©



임상은 기존에 허가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사람이나 코로나19 확진 후 격리 해제된 사람에게 추가 접종 형태로 1회 투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식약처는 제출자료에 대한 면밀한 심사와 전문가 자문 등을 거쳐 임상시험의 안전성과 임상시험 설계의 적절성을 검토해 임상 계획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또한 회사가 제출한 비임상시험 자료에서 마우스와 원숭이에게 백신을 접종한 후 오미크론 항원에 대한 중화항체가 생성된 것을 확인하는 등 임상시험 진입이 가능하다고 판단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안전하고 효과 있는 코로나19 백신·치료제가 신속히 개발될 수 있도록 지원해 국민들이 적정한 치료 기회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